광고문이:    
Мэдээний төрлүүд
사회 : 산림청, 몽골 수도 울라바타르에 녹색희망 전파
Огноо: 2017-06-21 02:00:12    Нийтлэгч: Chimgee

 


Суртачилгаа

 산림청,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에 ‘녹색희망’ 전파

 

[아시아경제(대전) 정일웅 기자] 몽골의 수도 울란바토르 지역에 ‘녹색희망’이 전파된다.


산림청은 울란바토르에서 세계 사막화 방지의 날을 기념한 ‘한-몽 심포지엄 및 도시 숲 조성 기본설계 중간보고회’ 를 갖고 현지에 도시 숲 조성을 추진키로 했다고 16일 밝혔다. 보고회는 우리나라 산림청과 몽골 자연환경부, 한-몽 그린벨트 사업단, 몽골 지리생태연 구소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. 보고회 참석자들은 15일 지난 10년간의 한-몽 그린벨트 조림사업 현황을 점검하고 주 민참여 조림지 관리 등의 주제발표를 했다.

이어 이튿날에는 산림청이 몽골에서 추진하는 도시 숲 조성 용역사업 중간보고와 대상지 답사 등이 이뤄졌다.


앞서 산림청은 지난 10년간 실시돼 온 공적개발원조(ODA) 연속사업의 일환으로 울란바토르 담부다르자 지역 40㏊ 규모에 생태와 경관, 휴양이 어우러진 도시 숲을 조성, 현지 인들에게 ‘녹색희망’을 전한다는 방침을 세웠다.


향후 조성될 이 도시 숲은 인위적 시설물을 최소화하고 현지 식생을 중심으로 교목과관 목류 등이 식재될 예정이다. 이를 위해 양국은 각 나라의 산림전문가를 참여시켜 환경·지 리적 특성을 반영한 도시 숲 설계를 가능케 할 복안이다.


김용관 국제산림협력관은 “동북아지역의 황사 저감을 위해 사막화 방지를 위한 국제 사회의 기여와 황폐지 조림이 절실해지고 있다”며 “특히 한-몽 협력사업은 사막화 방지 사업의 대표적인 모범사례로 평가된다”고 말했다


*세계 사막화 방지의 날=UN은 세계 사막화 방지를 위해 1994년 사막화방지협약 (UNCCD)을 채택, ‘제49차 UN 총회’에서 협약 채택 일을 기념하기 위해 매년 6월 17일을 ‘세계 사막화방지의 날’로 정했다.



Холбогдолтой мэдээнүүд:Шинээр нэмэгдсэн мэдээнүүд:
Сэтгэгдэлээ үлдээхээ мартваа....

Та энэ мэдээг дүгнэж 1-ээс 10 хүртэл оноо өгнө үү!

Ратинг: 4.3/10 (8 Хүн оноо өгсөн)

Өмнөх Хуудсын эхэнд Нүүр хуудас Дараах
Энэ мэдээ таньд ямар нэгэн сэтгэгдэл төрүүлэв үү?
Сэтгэгдэл бичих:
한인동포신문 © 2016